UNIST-CJ AI센터, 인공지능 공동협력 나서

22일 UNIST에서 공동연구 및 인재육성 위한 MOU 체결
인공지능 분야 교류 강화 통한 양 기관 시너지 창출 기대

URL복사

 

[더테크 뉴스] UNIST와 CJ AI센터가 인공지능 분야 인재 양성과 기술협력 강화를 위해 협력한다. 

 

22일 오후 2시 UNIST에서 ‘UNIST-CJ AI센터 산학협력 협약식’이 됐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치훈 CJ그룹 AI센터장, 심재영 UNIST 정보바이오융합대학장, 권순용 UNIST 산학협력단장, 노삼혁 UNIST AI대학원장을 비롯한 양 기관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계기로 양 기관은 인공지능 분야 경쟁력 강화를 위한 공동연구과제 발굴 및 추진에 협력키로 했다. 협약에는 ▲연구시설 및 장비의 공동 활용 ▲연구인력 및 기술·정보 교류 확대 ▲맞춤형 전문 인재 양성 ▲협업공간 활용을 통한 양 기관 협력 사업 운영 및 교류 활성화 등의 협력 방안도 포함된다.

 

UNIST와 CJ는 그동안 다양한 협력 사업들을 추진해왔다. 특히 UNIST 코업(Coop) 프로그램을 통해 올해 8월부터 CJ AI센터에 UNIST 학부생을 파견해 6개월간 인턴십 과정을 진행하는 등 AI 인재 양성에 적극 협력했다. 이를 계기로 양 기관은 지속 가능한 다양한 협업 모델을 함께 구상해나가면서 이번 협력관계 구축을 추진하게 됐다.

 

심재영 정보바이오융합대학장은 “이번 협약 및 기술교류회를 통해 양 기관 성공적인 인공지능 협력 생태계 구축의 발판이 되기를 기대한다”라며 “향후에도 상호 간의 의미 있는 협력을 통해서 인공지능 분야 기관 및 국가 미래 성장동력 확보에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이치훈 AI센터장은 “인공지능과 같이 신기술이 대두하는 시대에 새로운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산학 간의 교류 협력은 매우 의미 있는 일”이라며 “UNIST와 상호 발전적인 산학협력모델 실현을 위해 필요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cho.me@the-tech.co.kr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