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최대 수소 전시회 ‘H2 MEET 2022’ 개막...미래 수소 산업 비전·역량 선보여

URL복사

 

[더테크 뉴스]  전 세계 수소산업 생태계와 기술 트렌드를 한 눈에 살펴볼 수 있는 글로벌 수소산업 전문 전시회 ‘H2 MEET 2022’가 역대 최대 규모로 31일 개막한다.

 

올해로 3회째를 맞이한 H2 MEET 2022는 9월 3일까지 총 4일간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 제2전시장에서 개최된다. 이번 전시회는 H2 MEET 조직위원회가 주최하고 조직위와 KOTRA, 킨텍스가 주관하며, 산업통상자원부, 환경부, 국토교통부가 후원한다.

 

 

올해 전시회엔 국내 기업은 물론, 미국과 영국, 캐나다, 프랑스, 네덜란드 등 전 세계 16개국 241개 기업과 기관이 참여해 △수소 생산 △수소 저장·운송 △수소 활용 분야의 기술과 제품을 알린다.

수소 생산 분야에선 수전해를 포함해 탄소포집, 신재생에너지(풍력·원자력) 등이, 수소 저장·운송 분야에선 수소충전소와 수소탱크, 액화·기체, 파이프라인, 운송(해상·육상), 안전 기술 등이 전시된다. 수소 활용 분야에선 모빌리티와 연료전지, 철강·화학 등 관련 산업 등이 소개된다.

 

 

국내기업으로는 ▲현대자동차그룹 ▲SK그룹 ▲두산그룹 ▲포스코그룹 ▲효성그룹 ▲코오롱그룹 ▲삼정이엔씨 등이 참가하며, 해외기업으로는 ▲발라드파워시스템즈(캐나다) ▲에어프로덕츠(미국) ▲에머슨(미국) ▲크래프트파워콘(스웨덴) 등이 전시부스로 참가한다. 

 

이외에도 기업 및 기관에서 충남테크노파크, 한국가스기술공사,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주한 네덜란드·노르웨이·영국·캐나다·호주 대사관 등이 참가를 확정했다.

 

 

더불어 조직위는 전시기간 중 ‘H2 MEET 국제 수소 컨퍼런스와 수소산업 관련 기술과 글로벌 트렌드 정책 동향을 공유하는 다수의 컨벤션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특히 외국인 72명 포함 146명의 주제발표자와 토론자가 참여해 국제적인 규모로 개최된다.

 

 

leejh@the-tech.co.kr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