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환경

전체기사 보기

UNIST, “기후변화·탄소중립에 적극적인 태도가 정보비대칭 완화”

탄소중립을 기회로 활용할 필요가 있음 시사

[더테크 뉴스] 최근 기후변화 인식과 금융시장의 영향력에 대한 연구가 진행돼 주목을 받고 있다. UNIST 탄소중립대학원 송창근 교수팀은 ‘기업 경영진의 기후변화에 대한 인식이 금융시장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연구’를 진행했다. 그 결과 기업 경영진이 기후변화․탄소중립에 적극적인 태도를 취할 경우 기업-시장간 정보비대칭이 줄어, 결과적으로 주가폭락 위험이 감소된다는 연구결과를 도출했다. 정보비대칭은 금융시장에서 이루어지는 거래에서 기업과 투자자가 보유한 정보에 차이가 있는 현상을 말한다. 기업의 기후변화 인식에 대한 투자자들의 높은 관심도와는 달리 정량적인 지표가 부재한 상황에선 기후변화 관련 정보의 정보비대칭이 심화된다. 먼저 연구팀은 회계변수들로 이루어진 사업보고서의 수치만으로는 기후변화·탄소중립에 대한 기업의 의도와 관점을 해석하기에 한계가 있다고 판단했다. 경영진의 실적보고 발표문 중 기후변화에 대한 언급을 머신러닝 기반으로 계산한 지표를 연구에 사용했다. 지표계산에 사용된 머신러닝 모델은 기후변화와 관련된 단어가 학습된 모델로, 기업들의 실적보고 발표문에 적용시 해당 발표문에서 기후변화 관련 내용이 차지하는 비율을 계산해주는 알고리즘이다. 연구팀은 그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