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명 LG 엔솔 신임 CEO “질적 성장과 성취 지향할 것”

김동명 LG에너지솔루션 CEO 1일 취임사
“질적 성장과 성취 지향 조직문화” 강조

 

[더테크=이지영 기자] “지난 3년이 양적 성장과 사업의 기반을 다진 엔솔 1.0의 시대였다면 이제는 강한 실행력을 바탕으로 누구도 넘볼 수 없는 압도적인 경쟁 우위를 확보해 질적 성장을 이루는 엔솔 2.0의 시대를 만들어 가야 한다”

 

김동명 LG에너지솔루션 신임 CEO(사장)은 1일 취임사를 통해 “중요한 시기에 중책을 맡아 큰 영광이면서도 어깨가 무덥다”고 입장을 밝혔다.

 

아울러 “저에게 CEO라는 중책을 맡겨 주신 것도 ‘몰입의 실행력’을 발휘해 달라는 뜻이고 그것이 저의 사명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김 CEO는 “저는 구성원 여러분과 함께 ‘질적 성장을 이끌 이기는 전략’을 실행하고 이를 위해 ‘성취 지향 프로페셔널 조직문화’를 만들어가고자 한다”고 밝혔다.

 

LG엔솔의 질적 성장을 이끌 이기는 전략을 위해 △초격차 제품·품질 기술력 △구조적인 원가 경쟁력 확보 △압도적인 고객 충성도 확보 △미래기술과 사업모델 혁신을 꼽았다. 경쟁 위협에 정면 승부하며 압도적인 경쟁 우위를 확보해나가겠다는 이야기다.

 

이러한 이기는 전략을 위해 성취 지향 프로페셔널 조직문화를 강조했다. △자율성과 성취 △도전적인 프로페셔널리즘 △원칙과 규율을 강조했다. 이를 위해 곧 회사의 비전을 수립할 예정이며 공정한 평가와 보상 체계 수립을 말했다.

 

김 CEO는 아무리 좋은 기업이라도 가치 있는 결과가 지속 창출되지 못한다면 생존할 수 없다며 성취 지향의 조직문화를 거듭 강조했다.

 

그는 “에너지 산업의 판도를 바꾸고 압도적인 실력을 증명하는 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해 저력을 보여주자”며 “더러 어려움도 있겠지만, 그 끝에는 큰 성과와 결실이 기다리고 있을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마무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