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헬스케어, ‘구글 클라우드 넥스트 2024’에서 초청 발표

헬스케어 및 생명공학 CRL 세션에서 카카오헬스케어 사업과 AI 활용 사례 소개
컨퍼런스 기간 기술·의학·제약 등 다양한 분야의 글로벌 기업들과 사업 협력 논의해

 

[더테크=조재호 기자] 카카오헬스케어가 구글의 기술 컨퍼런스에 초청받아 자사의 비즈니스와 AI 활용 사례를 소개했다. 아울러 해당 기간 기술·의학·제약 등 다양한 분야의 기업들과 비즈니스 협력에 대해 논의했다.

 

카카오헬스케어는 미국 라스베가스에서 4월 9일에서 11일(현지시각)까지 진행되는 ‘구글 클라우드 넥스트 2024’에 초청받아 발표를 진행했다고 11일 밝혔다.

 

구글 클라우드가 개최하는 연례 기술 컨퍼런스인 ‘구글 클라우드 넥스트’의 세션 중 CRL(Customer Reference Live)은 구글 클라우드에서 선정한 글로벌 파트너사 100여 곳만이 초청받아 참여할 수 있다. 이번 컨퍼런스에서는 다양한 산업 및 관심 분야별로 생성형 AI, 최신 기술과 관련된 CRL이 진행되었다.

 

황희 카카오헬스케어 대표는 컨퍼런스 중 유일한 헬스케어 및 생명공학 관련 “Embrace Gen AI for Healthcare & Life Science” 세션의 발표자로 선정됐다. 해당 세션에서 황희 대표는 카카오헬스케어의 사업 분야와 AI 활용 사례를 소개했다.

 

이번 발표에서 황희 대표는 Virtual Care의 일환인 AI 기반 모바일 혈당 관리 서비스 ‘파스타’, Data Platform 사업인 HRS 등에 적용된 AI 기술에 대해 설명하고 이를 통해 어떻게 사용자들의 근본적인 수요를 충족시키고자 하는지 공유했다.

 

아울러 다양한 국내 대형병원들 및 구글 클라우드와의 협업을 통한 생성형 AI기반 비정형 임상 데이터의 표준화와 정확도 개선 사례, 연합학습 (Federated learning) 기반 연구 성과 등도 소개했다.

 

이외에도 헬스케어 관련 산업에 종사하고 있는 30여명의 글로벌 기업 경영진들과 AI를 활용한 헬스케어 산업 발전 방향성에 대해 논의했다.

 

황희 대표는 “무엇보다 헬스케어 데이터의 가치 있는 활용이라는 비전에 동참하여 이번 연합학습 기반 다기관 인공지능 연구에 참여해주신 병원들에 특별히 감사 말씀을 드리고 싶다”며 “컨퍼런스 참여를 통해 회사의 사업과 성과 등을 공유하고 다양한 기술, 의학, 제약 분야 기업들과 논의를 나누는 등 성과가 클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37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