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DGC, 림프암 억제 위한 약학 조성물 용도 특허 출원

림프암 종양 억제에 우수한 효능으로 용도 특허 출원
10월 개최되는 ‘유럽종양학회(ESMO) 2023’서 효능 결과 공개 예정

[더테크=조명의 기자] 이원다이애그노믹스(이하 EDGC)가 항암 후보물질 ‘EC-352H’와 ‘EC-374H’의 림프암 치료용 약학 조성물 용도 특허를 출원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특허를 기반으로 EDGC는 오는 10월 개최 예정인 ‘유럽종양학회(ESMO) 2023’에서 EC-352H와 EC-374H의 림프암 효능 결과를 공개할 계획이다.

 

이번 특허 출원은 EDGC의 독자적 후생유전학적 바이오 마커 탐색 기술로 발굴한 항암 후보물질 EC-352H와 EC-374H의 림프암 억제 효능을 확인한 용도 특허다. 해당 항암 후보물질은 정상 세포의 독성은 최소화하고, 특이적으로 림프암 세포의 증식은 억제해 림프암 종양 성장을 막을 수 있다. 

 

EDGC는 이번 연구성과는 기존 경쟁 항암제의 고질적 문제인 정상 세포 독성으로 인한 부작용을 극복하고 높은 효능을 갖는다는 데 의미가 있다고 설명했다.

 

EC-352H와 EC-374H는 림프암에서의 효능 외에도 전립선암에서의 우수한 효능으로 지난 2018년 미국과 국내 물질 특허 등록을 마쳤다. 

 

EDGC 신약개발연구소는 신약 관련 물질을 개발하고 지속적인 약물 최적화 과정 등을 통해 연구에 매진 중이다. 또한 EDGC의 후생유전학 바이오마커 플랫폼 에피캐치(Epicatch)의 AI기반 유전체 분석법으로 암환자들의 메틸레이션 변화를 분석하고 이를 기반으로 발굴된 마커를 통해 환자 맞춤형 신약 개발을 진행하고 있다. 

 

에피캐치로 발굴한 바이오마커와 EDGC에서 보유 중인 약학 조성물들을 적용해, 림프암뿐만 아니라 다양한 질환 대상의 효능 연구에 역량을 집중한다는 방침이다.

 

EDGC 신약개발연구소 김연정 소장은 “EDGC 신약개발연구소는 자체 연구력을 기반으로 지속적인 후보물질을 발굴하고 신약 개발 파이프라인 고도화에 집중할 것이다”며, “EDGC는 암을 포함한 다양한 질병 분야에서 유전체 분석을 접목한 신약개발의 선두주자로 자리매김하는 것이 목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3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