급부상한 '올인원 세탁·건조기'...LG전자, 신제품 출시

히트펌프 건조 기술과 편리함 더한 LG 트롬 오브제 컬렉션 워시콤보 판매
모터 속도 조절해 상황에 따라 필요한 만큼만 작동하는 인버터 기술

 

[더테크=전수연 기자] LG전자가 자체 히트펌프 건조기술을 적용한 올인원 세탁, 건조 제품을 출시했다.

 

LG전자는 100% 히트펌프 건조 기술과 차별화된 편리함을 더한 ‘LG 트롬 오브제 컬렉션 워시콤보’를 판매한다고 13일 밝혔다.

 

트롬 워시콤보는 세탁과 건조 용량이 각각 25kg, 15kg인 올인원 세탁기다. LG전자는 제품 크기를 유지하면서 충분한 건조 성능을 확보하기 위해 세탁건조기 전용 인버터 히트펌프 건조모듈을 새롭게 자체 개발했다.

 

인버터 히트펌프 방식 건조기술은 냉매를 순환시켜 발생한 열을 활용해 빨래가 머금고 있는 수분을 빨아들이는 저온 제습 방식이다. 또 모터 속도를 조절해 상황에 따라 필요한 만큼만 작동하는 인버터 기술까지 적용돼 에너지 효율이 높다.

 

트롬 워시콤보에는 LG전자 세탁기, 건조기의 핵심부품 기술력인 코어테크(Core Tech)를 상징하는 딥러닝 AI DD모터가 탑재됐다. 딥러닝 AI 기술은 옷감 손상을 줄여주는 6모션으로 맞춤 세탁, 건조를 지원한다.

 

또한 사용자는 LG 씽큐 앱으로 원하는 기능을 필요할 때 업그레이드로 추가할 수 있다. 미세플라스틱 케어 코스, 종료 후 세탁물 케어 등 다양한 기능을 통해 새로운 접근성이 추가됐다.

 

이를 통해 LG전자는 워시 콤보 출시를 기반으로 사용자의 선택지가 넓은 세탁, 건조 솔루션 풀 라인업을 완성했다.

 

사용자는 △대용량 빨래를 자주할 경우 세탁기 위에 건조기를 결합한 원바디 제품 워시타워 △공간에 따라 세로, 가로 모두 설치할 수 있는 트럼 세탁기, 건조기 세트 △설치 공간이 좁거나 한 번에 세탁부터 건조까지 진행하고 싶은 경우 새로운 올인원 세탁건조기 워시콤보를 선택할 수 있게 됐다.

 


관련기사

65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