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스플레이 한번에 관리'...LG전자, 비즈니스 솔루션 개발

B2B 제품을 운용·관리하는 온라인 플랫폼 ‘LG 비즈니스 클라우드’ 구축
스페인 바르셀로나서 열리는 디스플레이 박람회 ISE 2024 통해 공개 예정

 

[더테크=전수연 기자] LG전자가 상업용 디스플레이를 비롯한 B2B 제품을 운용·관리하는 솔루션을 선보인다.

 

LG전자는 온라인 플랫폼 ‘LG 비즈니스 클라우드’를 구축하고 30일(현지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디스플레이 박람회 ISE 2024에서 처음 공개한다고 26일 밝혔다.

 

LG전자는 상업용 디스플레이가 다양한 장소에 설치된 제품마다 맞춤 콘텐츠를 적용하고 스케줄에 맞춰 수시로 콘텐츠를 교체해야 한다고 분석했다. 또한 이 때문에 화질 등 하드웨어 기술력뿐 아니라 전체 디스플레이와 콘텐츠를 통합 관리하는 솔루션이 중요하다고 판단했다.

 

LG 비즈니스 클라우드는 LG전자의 상업용 디스플레이를 운용하는 다양한 소프트웨어 솔루션을 제공한다. 호텔TV, 사이니지에 적용할 콘텐츠를 제작하는 솔루션은 UI·UX가 친화적으로 구성됐다. 

 

사이니지 이상 상태와 에너지 사용량 등을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고 원격 제어해 효율성을 높이는 솔루션도 있으며 파트너사들이 제공하는 △디스플레이로 명화 등 예술작품 감상 △날씨·비행·관광 정보 제공 등 다양한 서비스도 제공된다.

 

특히 webOS 6.0 이상이 탑재된 LG전자 호텔TV와 사이니지 사용자에게는 디바이스 온·오프, 리부팅 등 제어 기능과 디바이스의 작동 현황을 확인하는 대시보드 기능이 무료로 제공된다. 또한 솔루션 영상 매뉴얼, 온라인 질의응답 등의 서비스도 플랫폼에 포함된다.

 

이러한 LG 비즈니스 클라우드는 3월 출시되며 클라우드 내 솔루션 구매는 북미부터 한국, 유럽 등 글로벌로 확대될 예정이다. LG전자는 향후 LG 비즈니스 클라우드에 전기차 충전, 로봇 관련 솔루션도 탑재해 B2B 토탈 솔루션 플랫폼으로 키울 계획이다.

 


관련기사

57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