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의 디스플레이 기술 'ISE 2024'서 공개

스페인 바르셀로나서 열리는 상업용 디스플레이 전시회 참가
마이크로 LED 등 혁신 디스플레이 제품과 운용 소프트웨어 소개

 

[더테크=전수연 기자] LG전자가 상업용 디스플레이 제품과 이를 운용하는 소프트웨어를 기반으로 B2B 대상 솔루션 경험을 확장한다.

 

LG전자는 30일(현지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상업용 디스플레이 전시회 ‘ISE 2024’에 참가한다고 30일 밝혔다. 

 

전시회에서 LG전자는 호텔 스위트룸, 회의실, 교육 공간, 스튜디오, 리테일 매장 등 다양한 콘셉트로 전시관을 구성했다. 또한 각 공간에서 마이크로 LED ‘LG 매그니트’ 등의 제품과 소프트웨어 체험을 제공한다.

 

LG 매그니트(MAGNIT)는 맞춤 기능과 폼팩터 적용으로 다양한 상업공간에서 사용되는 마이크로 LED다. 자발광 마이크로 LED의 화질과 독자 디스플레이 표면 처리 기술이 적용돼 다양한 각도에서도 색을 정확하게 구현할 수 있다.

 

LG 매그니트 올인원은 프레젠테이션 시간을 표시하는 타이머 기능을 갖춰 매직리모컨을 마우스 커서나 레이저 포인터로 제공한다. 또한 버추얼 프로덕션용 LG 매그니트는 촬영용 배경을 가상으로 재현하는 제품이다. 특히 카메라로 디스플레이에 표출된 배경을 찍을 때 검은 선이 일렁이는 롤링 셔터 효과를 없애고 7680Hz 주사율을 지원한다.

 

이외에도 LG전자는 △호텔 스위트룸 등에 설치되는 홈 시네마용 118형 모델 △예비 전원공급 장치를 내장해 돌발 상황에도 화면을 구현하는 재난상황실용 모델 등 다양한 매그니트 라인업을 전시한다. 또한 B2B용 온라인 소프트웨어 플랫폼을 비롯해 상업용 디스플레이 보안 시스템 등을 소개한다.

 

상업용 디스플레이 관리 소프트웨어를 모은 온라인 플랫폼 ‘LG 비즈니스 클라우드’에서는 △사이니지, 호텔TV에 띄울 콘텐츠 제작 △디스플레이 상태와 에너지 사용량 모니터링, 원격 제어 등의 소프트웨어가 탑재됐다.

 

관람객은 애플의 무선 콘텐츠 공유 기능인 에어플레이(AirPlay)가 적용된 최초 호텔TV도 체험할 수 있다. 호텔TV 화면에 있는 QR코드를 스캔하면 TV와 애플 기기가 바로 연결돼 개인 기기에서 시청하던 콘텐츠를 호텔TV에서 별도의 로그인 없이 이어볼 수 있다.

 

이와 함께 디스플레이 보안 시스템 ‘LG 쉴드(Shield)’도 공개된다. LG 쉴드는 webOS를 기반으로 중앙 서버, 앱, 운영체제 등 다양한 영역을 보안 위협으로부터 보호한다. 또 국제 보안 규격(CC 인증 EAL2, ISO/IEC DIS 18974)을 취득했다.

 

LG전자는 교육 공간, 리테일 매장 등에 적합한 디스플레이 제품도 전시하며 교육용 디스플레이 제품인 LG 크리에이트보드(CreateBoard)의 경우 최대 9대의 스마트 기기와 무선으로 화면을 공유하는 기능을 제공한다.

 


관련기사

65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