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년사] 현대차, 한결같고 끊임없는 변화를 통해 지속 성장 강조

정의선 회장과 경영진, 새해 메시지와 로보틱스·AAM 등 미래 비전 공유
지속가능한 성장 위해 환경·품질·보안 방향성 제시하고 미리 준비하는 자세 당부

 

[더테크=조재호 기자]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은 “올해를 한결같고 끊임없는 변화를 통해 지속 성장해 나가는 해로 삼아 여러분과 함께 어려움에 흔들리지 않는 건강한 체질을 만들고자 한다”고 강조했다. 2024년의 화두로 ‘한결같고 끊임없는 변화’와 ‘지속 성장’을 제시한 것이다.

 

현대자동차그룹은 3일 경기도 광명시의 기아 오토랜드 광명에서 2024년 신년회를 진행했다. 올해 신년회는 ‘같이 하는, 가치있는 시작’을 주제로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과 그룹사 경영진이 새해 메시지와 함께 그룹 미래 비전을 공유했다.

 

정의선 회장은 “그룹 최초의 전기차 전용공장에서 여러분과 함께 새해를 시작하게 되어 뜻깊게 생각한다”며 “이곳에서 출발해 글로벌로 이어질 전동화 혁신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정의선 회장은 이어 “지난해 한국과 영국의 협력과 우호에 기여한 공헌을 인정받아 영국 왕실로부터 대영제국 지휘관 훈장을 받았다”며 “정주영 선대회장님께서 받으셨던 것과 같은 훈장”이라고 말했다.

 

정의선 회장은 세월을 뛰어넘어 전해진 훈장처럼 선대회장으로부터 비롯된 ‘역경에도 꺾이지 않는 현대자동차그룹의 도전정신’이 굳건하게 이어지고 있어 뜻깊게 생각한다며 수많은 위기를 극복해온 그룹의 저력을 언급했다.

 

아울러 정 회장은 “올해를 한결같고 끊임없는 변화를 통해 지속 성장 해나가는 해로 삼아 여러분과 함께 어려움에 흔들리지 않는 건강한 체질을 만들고자 한다”고 밝혔다.

 

그는 변화를 강조하면서 변화해야 하는 필연적인 이유가 ‘고객’이라고 힘주어 말했다. 변화를 통해 고객에게 만족을 주고 더 나아가 인류와 함께 궁극적으로 ‘지속 가능’한 미래를 열어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지속 가능한 성장을 위해 추구해야할 방향성으로는 △환경을 위한 사회적 책임 △최고의 품질에서 오는 고객 만족과 신뢰 △미래를 지킬 수 있는 보안 의식을 제시했다.

 

정의선 회장은 한결같고 끊임없는 변화와 지속 성장과 함께 ‘미리 준비하는 문화’의 중요성도 강조했다. 변화하는 미래 트렌드와 신기술, 경제 사회적 변화 등을 언제나 학습하고 선제적으로 준비해야 위기 상황에 능동적으로 대응할 수 있다는 점을 강조한 것이다.

 

이날 신년회에서는 정의선 회장의 새해 메시지에 이어 송호성 기아 사장이 기아 오토랜드 광명의 전기차 전용공장 운영 방향성을 설명하고, 신재원 AAM본부 사장이 AAM 중장기 계획을, 김흥수 GSO 부사장이 로보틱스 비전을 발표했다.

 


관련기사

39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