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제트, UAE 샤르자 미디어 시티와 MOU 체결

메타버스 콘텐츠 및 몰입형 기술 분야 다각적 협력 추진
네이버제트의 모션캡쳐 스튜디오 및 생성형 AI 활용 방안 모색

 

[더테크=이지영 기자] 네이버제트와 아랍에미리트의 샤르자 미디어 시티가 메타버스 관련 콘텐츠 및 기술 협업을 위해 손을 맞잡는다.

 

네이버제트와 UAE 샤르자 미디디어 시티는 지난 8일 ‘메타버스 및 기술 협력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샤르자 미디어 시티는 UAE를 구성하는 7개 토후국 중 하나인 샤르자에 위치한 미디어 자유 구역으로 창의적인 미디어 산업의 거점이 되겠다는 비전을 가지고 지난 2017년에 출범했다.

 

업무협약식과 함께 알 카시미 부국왕과 알미드파 미디어 시티 회장을 비롯한 샤르자 고위대표단 일행은 판교 테크원 사옥을 방문해 제페토에 적용된 생성형 AI와 모션캡쳐 스튜디오 등을 체험하며 네이버제트의 첨단기술에 대한 논의를 나눴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메타버스 콘텐츠 및 몰입형 기술과 관련한 포괄적인 협업을 도모할 계획이다. 글로벌 메타버스 플랫폼 ‘제페토’에 샤르자 미디어 시티를 홍보할 수 있는 방안을 논이하고 메타버스 및 몰입형 기술과 관련한 노하우를 공유한다.

 

이번 협약과 함께 다양한 교류 프로그램을 진행해 인재 양성에도 힘쓸 예정이다. 네이버제트는 샤르자 미디어 시티에 메타버스 콘텐츠 제작 교육 프로그램을 설계하고 관련 크리에이터와 스타트업 등에 대한 지원을 모색한다. △공동 버츄얼 아티스트 미디어 제작 △메타버스 영화제 등 문화 이벤트를 통한 교류도 계획 중이다.

 

강희석 네이버제트 사업총괄 리드는 “제페토는 누적 4억명 이상의 글로벌 이용자를 확보해 아시아 대표 메타버스 플랫폼으로 자리잡았다”며 “네이버제트의 콘텐츠 및 기술 노하우를 적극적으로 교류하고 샤르자의 디지털 전환은 물론 세계적인 메타버스 크리에이터 허브로 거듭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60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