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페이, 칠리즈의 팬 토큰 기반 비즈니스 추진

핀테크-스포츠·엔터테인먼트 서비스 연계를 위한 웹3.0 기반 사업 협력
글로벌 스포츠 팬 커뮤니티 강화를 위한 티켓팅·팬 이벤트 등 시너지 방안 모색

 

[더테크 뉴스] 네이버페이가 글로벌 블록체인 기업 칠리즈와 제휴를 맺고 웹 3.0을 기반을 핀테크와 스포츠·엔터테인먼트 서비스 연계를 위한 사업 협력을 추진한다고 22일 밝혔다.

 

양사는 칠리즈의 블록체인 네트워크인 ‘칠리즈 체인’에서 발행한 팬 토큰을 기반으로 스포츠 팀·선수와 팬 커뮤니티를 연결하고 팬덤을 강화할 수 있는 다양한 협력 서비스 제공 방안을 모색할 예정이다.

 

칠리즈는 토트넘 홋스퍼, 파리 생제르맹, FC 바르셀로나 등 70여 스포츠팀을 위한 팬 토큰을 발행 중이다. 특히 지난 2월에는 K리그와도 제휴를 맺어 블록체인 기반으로 K리그 팬들이 참여할 수 있는 팬덤 활동을 지원한 바있다.

 

네이버페이와 칠리즈는 팬 토큰 생태계를 활용해 국내 스포츠 팬들을 위한 티켓팅, 팬 이벤트 등 핀테크와 스포츠·엔터테인먼트 서비스가 시너지를 낼 수 있는 다양한 연계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박상진 네이버페이 대표는 “이번 제휴로 칠리즈와 함께 국내 스포츠 팬들을 위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해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알렉산드레 드레이푸스 칠리즈 대표는 “네이버페이와의 협력을 통해 칠리즈가 한국의 스포츠 팬들에게 새로운 스포츠・엔터테인먼트 경험을 제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69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