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업무용'으로 만나는 메타버스 공간은?

 

[더테크=전수연 기자] LG유플러스가 23일 서울 종로구 ‘회의실by필원’에서 새로운 메타버스 서비스인 ‘키즈토피아’와 ‘메타슬랩’을 시연했다.

 

메타버스는 ‘유플러스 3.0’의 핵심 플랫폼 중 하나로서 ‘키즈토피아’는 어린이에 특화됐으며 ‘메타슬랩’은 직장인을 위한 가상오피스 서비스다.

 

사진은 메타슬랩의 시연 화면이다.


관련기사

65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