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이디컴퍼니, LGU+와 손잡고 외식업 DX 나서

‘U+ 서빙로봇 푸두폿’ 선보여…서빙 로봇 보급 앞장
국내 외식업장 운영 효율화 및 경쟁력 향상에 기여

 

[더테크=조명의 기자] 브이디컴퍼니와 LG유플러스가 서빙 로봇 보급 확대를 위해 손을 잡았다. 브이디컴퍼니가 통신사와 협력에 나선 것은 이번이 처음. 양사는 외식업장의 운영 효율화 및 경쟁력 향상에 힘을 모을 계획이다.

 

브이디컴퍼니와 LG유플러스는 서울 용산구 LG유플러스 용산사옥에서 외식업 디지털 전환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양사가 쌓은 서빙로봇 유통 및 서비스 분야 역량을 기반으로 서빙로봇 사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플랫폼을 만들고, 국내 서빙로봇 시장 확대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브이디컴퍼니는 국내 외식업장에 가장 최적화된 서빙로봇을 공급하고 노하우를 공유한다. 브이디컴퍼니는 국내 최초로 서빙로봇를 상용화했으며 이외에 매장‧고객‧매출 관리 등 매장 자동화에 필요한 솔루션을 지원한다.
 
LG유플러스는 외식업장에 가장 최적화된 통합 관리 솔루션을 제공하며 F&B 자동화 분야로 사업영역을 확장해 외식업의 무인화 및 자동화를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이번에 LG유플러스는 브이디컴퍼니와의 협업을 통해 첫 서빙로봇 상품인 ‘U+ 서빙로봇 푸두봇’을 선보인다. 푸두봇은 브이디컴퍼니의 대표 서빙로봇이다. 

 

푸두봇은 음료와 국물 메뉴도 흔들리지 않게 설계된 서빙 최적화 로봇으로, 대형 트레이가 탑재돼 십여개의 반찬과 4인 기준 식사를 무리 없이 서빙한다. 특히 푸두봇은 무인화 자동화 솔루션과 연동돼 단순 서빙을 넘어 메뉴 주문부터 퇴식까지 매장 자동화를 가능케 한다는 설명이다.

 

양사는 이번 상품 출시를 계기로 서빙로봇의 보급을 본격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양사는 협력을 통해 최근 외식업계에서 가장 큰 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구인난을 해결하는 것이 목표다. LG유플러스 서빙로봇 푸두봇은 현장에서 직원들의 업무강도는 낮추고 대면 서비스의 질을 개선해 매장 운영 시스템 효율을 높이는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함판식 브이디컴퍼니 대표이사는 “이번 협업을 통해 더 많은 고객이 브이디컴퍼니의 서빙로봇과 외식업 통합 솔루션을 경험하기를 바란다”며 “국내 최초로 서빙로봇을 공급하고 외식업장의 자동화와 구인난 해소에 기여했던 브이디컴퍼니가 이번 협업을 기반으로 서빙로봇 및 매장 자동화 솔루션의 대중화에 이바지할 것”이라고 밝혔다.

 

임장혁 LG유플러스 기업신사업그룹장(전무)은 “서빙로봇 시장에서 높은 시장 점유율을 보유한 브이디컴퍼니와 협력을 추진함으로써 로봇 시장에서 조기 안착할 수 있을 것”이라며 “우수한 성능의 로봇들과 통신 및 다양한 솔루션들을 통합운영할 수 있는 플랫폼을 만들어 나가며 소호 고객과 소비자의 경험가치를 혁신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49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