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교원, AI 교육 콘텐츠 시장 경쟁력 강화 나서

아동의 학습 성과를 AI가 분석하는 ‘빨간펜 놀이수학 출시’
맞춤형 커리큘럼 및 동요·율동 활용해 즐거운 학습 제공

 

[더테크=전수연 기자] LG유플러스가 인공지능(AI) 익시(ixi)를 활용해 디지털 교육 콘텐츠 역량을 강화해 아동·부모의 고객 경험 혁신에 나선다.

 

LG유플러스의 키즈 전용 플랫폼 아이들나라는 21일 유아동 교육 전문 기업인 교원과 손잡고 AI 활용한 에듀테크 콘텐츠 경쟁력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이번 협업을 통해 아이들나라는 교원의 오프라인 교육 프로그램을 디지털로 전환한 ‘빨간펜 놀이수학’을 출시했다.

 

김대호 아이들나라 CO는 “부모님들이 신뢰하는 교원의 커리큘럼과 브랜드를 활용해 아이들나라 단독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익시 기반의 콘텐츠를 통해 국내 대표 에듀테크 서비스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교원은 교육 학습지 분야 1위 기업으로 구몬학습과 빨간펜 등 일반인에게도 잘 알려진 교육 커리큘럼 브랜드를 보유했다.

 

양사가 이번 협업으로 선보인 ‘빨간펜 놀이수학’은 4~8세 아동을 대상으로 연령별 맞춤형 수학학습을 제공하는 서비스다. 학습 프로그램에 동요와 율동 등을 연계해 아동은 즐겁게 수학을 배울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교원의 전문가가 기획하고 검수한 커리큘럼에 따라 유아 수학의 5대 영역인 △자료수집과 정리 △규칙성 △공간과 도형 △수와 △연산 측정에 맞춰 수학학습을 제공한다. 매 회차 교육이 종료된 이후에는 AI를 통해 분석한 개인 맞춤 리포트도 제공한다.

 

한편, 아이들나라와 교원은 이번 빨간펜 놀이수학을 시작으로 디지털 교육 콘텐츠를 새롭게 개발하고 시장을 확대하기 위해 힘을 모을 방침이다. 향후 LG유플러스가 자체 개발한 AI 기술을 활용해 디지털 교육 콘텐츠 역량을 강화하고 고객의 경험을 혁신할 계획이다.

 


관련기사

65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