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네시스 전 차종에 'U+모바일tv' 탑재된다

LG유플러스, 차량용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 적용 차량 확대
고품질 영상 지하 주차장 등 음영지역도 시청 가능

 

[더테크=전수연 기자] LG유플러스(이하 유플러스)가 지난해 9월 ccNC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이 적용된 현대차·기아에 U+모바일tv를 제공한 데 이어 올해는 적용 차량을 제네시스 시리즈로 확대한다.

 

유플러스는 제네시스 시리즈에 차량용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 U+모바일tv를 탑재했다고 4일 밝혔다.

 

U+모바일tv가 지원되는 차량은 ccIC와 고급형6세대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이 적용된 전체 모델이다. 적용 방식은 무선(Over The Air) 업데이트를 통해 인포테인먼트 서비스가 자동 반영되는 형식으로 이뤄진다. 또 요금은 제네시스의 스트리밍플러스 요금제에 가입할 경우 별도 OTT 구독료 없이 이용 가능하다.

 

차량용 U+모바일tv는 뉴스, 아동, 음악, 예능, 스포츠 등 총 15가지 실시간 채널을 시청할 수 있는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다. 커넥티드 카에 특화된 통신 환경을 기반으로 고품질의 미디어 콘텐츠를 공급하는 것이 특징이다.

 

이와 함께 송신소, 인공위성에서 전파를 송출하는 DMB 방식과 달리 커넥티드 카에 직접 통신을 전송하기 때문에 터널, 지하주차장 등 음영지역에서도 끊김 없는 시청을 제공한다.

 

아울러 유플러스는 향후 운전자들에 대한 이해와 공감을 바탕으로 편의성을 높인 인포테인먼트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관련기사

65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